|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시 내년 소규모 ...
평택지역 도의원, 4월...
평택항만공사, 해운·...
평택시, 어르신 백신...
평택시, 청소원ᦊ...
쌍용자동차, 회생계획...
평택시, 지적재조사사...
평택시 청년구직자 교...
평택도시공사, 장애인...
경기도 ‘2021 경기도...
홈 > 평택뉴스 > 사회
경기평택항만公, 중소기업 물류 지원 강화
동남아 지역 수출 지원을 위한 마케팅 지원 추진

 


경기평택항만공사(사장 문학진)가 코로나19 지속에 따라 수출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물류 지원 마케팅을 강화한다.

공사에 따르면 지난 1일 평택항의 신규 물동량을 유치하고 중소기업의 수출입 물류 지원을 위해 딸기, 포도 등 콜드체인 수출입 전문기업 태흥무역(대표이사 김준규)을 방문해 수출입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베트남, 태국 등 동남아 지역 수출 지원을 위한 마케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앞서 공사는 2018년부터 경기도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수출입 애로사항 파악 및 현장 지원 마케팅 활동을 지속 실시해 약 120여개 중소수출기업을 지원해 오고 있다.

올해는 경기도내 기업 뿐 만 아니라, 중부권과 수도권 중소기업으로 범위를 확대해 평택항을 통한 수출 물류 지원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물류 지원 외에 전문 인력이 부족한 중소기업의 초기 수출 지원을 위해 해외 바이어 발굴, 외국어 홍보물 제작, 바이어 상담 통역, 전시회 참가 등 신규 판로 개척을 위한 지원도 강화하기로 했다.


- 최맹철 기자
- 2021-04-12
<< 이전기사 : 평택시, ‘사전협상제도’ 본격 추진
>> 다음기사 : 평택시 주한미군 측에 알파탄약고 조속 이전 요청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