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시 안중읍, 서쪽...
평택시, ‘공공심야약...
평택서, 항공권 투자 ...
평택항만공사, ‘찾아...
평택보건소, 지역사회...
평택시 통복동 의용소...
평택시 꿈마지 생산 ...
평택시, 민간 합동 결...
평택시, 2023년 기준 ...
평택시 특별전시회 개...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시농기센터, 과일농가 피해 저감위한 사업 종료

 




평택시농업기술센터가 폭염으로 인한 사과농장 일소 피해 저감을 위해 추진한 햇빛 차단망 설치 시범사업이 모두 마무리됐다.

5일 센터에 따르면 올해 심한 무더위(폭염)와 잦은 호우로 착색 증진 과정에서 ‘햇볕데임 피해’와 ‘병충해 발생 피해’를 예상하고 실시한 ‘햇빛차단망 적용 노지과원 일소 피해 저감’ 시범사업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일소 피해에 노출이 쉬운 사과 엔부품종을 재배하는 과원 6600㎡를 대상으로 진행했다. 

특히 센터는 사업추진기간 동안 병해충 방제 지도도 병행해 지원했다. 그 결과 기상 이상에 따른 피해를 5~10% 경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원용 부시장은 “지구 온난화와 이상기상으로 폭염일수가 심심치 않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기상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다양한 시범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겠다”고 약속했다.


- 최맹철 기자
- 2023-11-05
<< 이전기사 : 평택 ㈜에이치알에스, 산업통상부장관상 수상…국가경쟁력 강화 기여
>> 다음기사 : 평택시의회 기획행정위, 선진지 찾아 비교견학 실시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