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평택보건소, 재활운동...
선일콘크리트(주), 호...
평택 고덕 ‘함박산 ...
평택시, ‘민방위분야...
평택시의회 산업건설...
평택도시공사, 수소사...
용인 에버랜드역 칸타...
평택시농기센터, 과일...
평택 ㈜에이치알에스,...
평택시의회 기획행정...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당진항 3분기 물동량 소폭 감소…행정 지원 강화

 




올해 3분기 평택·당진항 항만운영실적 집계 결과 총 물동량은 27,043천 톤으로 전년 동기(28,124천톤) 대비 3.8%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평택지방해양수산청(청장 변혜중)은 2023년 3분기 컨테이너 물동량이 208,774TEU로 전년 동기(216,702TEU) 대비 3.6%, 비컨테이너는 23,893천 톤으로 전년 동기(24,844천톤) 대비 3.8% 각각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품목별로 살펴보면 모래, 시멘트 45.7%↓, 기계제품 21%↑, 차량 및 부품 9.4%↓, 농수산물 6.4%↓, 액체화물 6.4%↓, 철재류 4.8%↑로 조사됐다.

컨테이너 물동량의 수·출입은 206,520TEU로 전년 동기(213,549TEU) 대비 3.2%, 환적은 2,254TEU로 전년 동기(3,153TEU) 대비 28.5%가 각각 감소했다.

원인은 중국 경기 부진의 영향으로 인한 수출 감소 및 카페리선 물동량 감소로 분석됐다.

비컨테이너 화물 중 수출입 자동차물동량은 전년 동기(431,309대) 대비 소폭 감소해 35만5620대를 기록했다.

김관진 항만물류과장은 “불안정한 국제 정세로 인해 23년 전체물동량은 전년 대비 소폭 감소할 것으로 예측된다”며 “자동차 수출입 품목 등의 물류가 원활히 처리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 신경화 기자
- 2023-11-12
<< 이전기사 : 평택해경, 민생접점 치안현장 점검 및 간담회 개최
>> 다음기사 : 평택도시공사, 수능 당일 장애인 콜택시 우선 배차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