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에 추가
 
· 인기검색어 :
평택뉴스
평택뉴스
사회
경제
문화/교육
기획특집/기자수첩
오피니언
사설/칼럼
기고
인터뷰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경기평택항만公, 공공...
삼성전자, 국제수자원...
평택시 악성민원 차단...
평택시, 쌀 적정 생산...
평택시, 지역건설업체...
평택시, 불법 에어라...
평택시, 공중위생업소...
평택시, 치매예방 위...
평택시 정신건강복지...
평택시 한국근현대음...
홈 > 평택뉴스 > 사회
평택시, 정당 현수막 일제 점검…현수막 난립 예방 기대

 




평택시가 오는 2월 말까지 정당 현수막의 난립을 막기 위해 일제 점검 및 정비에 나선다.

2일 시에 따르면 지난달 12일 정당 현수막 관리 강화하는 내용의 옥외광고물법 개정안이 시행됨에 따라 제도를 정착시키고 정당 현수막의 난립을 예방하기 위해 실시된다고 밝혔다.

개정된 법령에는 △읍․면․동별 2개 이내 △어린이보호구역·소방시설 설치 구역 5m 이내 설치금지 △가로등 등 기둥 2개 이내 △정당 명칭·연락처·게시 기간 표시, 글자 크기 세로 5㎝ 이상 등으로 정당 현수막의 설치 개수, 장소, 규격, 표시 방법 등이 구체적으로 제한되어 있다.

이에 시는 각 정당과 관내 현수막 제작 설치업체 대상으로 개정 법령 및 정비계획을 안내하고, 설 명절 전 7일부터 읍․면․동과 합동으로 집중 정비를 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깨끗한 도시미관 조성 및 시민들의 불편 해소를 위해 정당 현수막은 지정된 게시대에 게시하도록 정당과 지속적인 소통 및 협의를 하겠다”고 전했다.


- 신경화 기자
- 2024-02-02
<< 이전기사 : 평택시,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운영…권역별로 개최
>> 다음기사 : 평택시 전통시장 대상 화재 안전점검 실시…민관합동 추진
List Top